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logo

조선시대에 간행된 한문본 <詩經> 판본에 관한 고찰 - 明本 覆刻本 『詩傳大全』을 중심으로 -

A Study on Various Editions of Chinese Version <Shi Jing> - Focusing on "Shijundaquan", the reverse engraved editions from Ming Books -

한국도서관·정보학회지 / Journal of Korean Library and Information Science Society, (P)2466-2542;
2017, v.48 no.1, pp.267-289
https://doi.org/10.16981/kliss.48.1.201703.267
안현주 (전남대학교)
  • 다운로드 수
  • 조회수

초록

이 연구는 조선시대에 간행된 현존하는 한문본 <시경>의 판본의 조사를 통해, 판본 42종을 대상으로 형태적 특징에 따라 계통별로 구분하여 분석하고자 하였다. 연구 결과 밝혀진 사실은 다음과 같다. 조선에서는 明의 永樂板 『詩傳大全』을 底本으로 한 覆刻본과 활자본 및 활자본의 복각본이 전체의 69%를 차지해 가장 자주 刊印되었고 널리 유통되었다. 그 중에서 주류를 이루고 있는 명본 복각본은 14종이 있는데, 초기본부터 임진왜란 직후에 간행된 판본들은 영락판과 거의 동일한 형태적 특징을 보여 주는데 후대로 갈수록 복각이 거듭되면서 영락판의 형태와는 거리가 멀어진 판본도 생겨났다. <시경>은 시기별로는 18세기에 가장 빈번하게 간행되었고, 지역별로는 경기지역과 경상지역에서 가장 많이 간행되었는데 경기지역에서는 활자본이, 경상지역에서는 감영본이면서 명본 복각본이 주를 이루었다.

keywords
Shi Jing, Chosun dynasty, reverse engraved editions of Ming Books, Shijundaquan, 시경, 조선시대, 명본 복각본, 영락판, 시전대전

Abstract

The objectives of this study are to survey publications of the chinese version of <Shi Jing> surviving to the present day and to analyze their characteristics systematically based on physical bibliographical assessment of its 42 versions. Important findings are following: During the Chosun Dynasty, the largest number(69%) of publication and distribution of <Shi Jing> was from the Youngrak Version(Ming Books) of 『ShiJundaquan』, of which reversely engraved editions, typologic editions, and the reversely engraved editions of the typologic editions were found. Among 42 versions, 14 reversely engraved editions are originated from the Youngrak Version. Those from earlier versions to the versions right after ImjinWar were similar to Youngrak Version in morphological characteristics, later some editions were found to be far different from Youngrak Version by repeating the reverse engraving. As for the publication time of <Shi Jing>, most editions were printed in the 18th century. The publication region of <Shi Jing> was also examined, Gyeonggi and Gyeongsang regions are the most frequent printing places. Typologic editions were printed mainly at Gyeonggi region, and the reversely engraved editions from Ming Books were printed at Gyeongsang region as Gamyeongbon (the books from Supervisory Office).

keywords
Shi Jing, Chosun dynasty, reverse engraved editions of Ming Books, Shijundaquan, 시경, 조선시대, 명본 복각본, 영락판, 시전대전

참고문헌

1.

舊唐書

2.

論語

3.

高麗史

4.

高麗史節要

5.

三國史記

6.

朝鮮王朝實錄

7.

漢書

8.

葛兆光. 2013. 中國思想史 . 이등연 외 역. 서울: 일빛.

9.

금지아. 2010. 한중역대 서적교류사 연구 . 서울: 한국연구원.

10.

김치우. 2007. 고사촬요 책판목록과 그 수록 간본 연구 . 서울: 아세아문화사.

11.

金學主 譯. 2010. 詩經 . 서울: 明文堂.

12.

심경호, 강태권. 2006. 동양의 고전을 읽는다 3. 서울 : 휴머니스트.

13.

沈慶昊. 1999. (조선시대)漢文學과 詩經論 . 서울: 一志社.

14.

梁啓超. 1995. 중국고전학입문 . 이계주 역. 서울: 형성사.

15.

정형우, 윤병태. 1995. 韓國의 冊版目錄 . 서울: 보경문화사.

16.

천혜봉. 2003. 日本 蓬左文庫 韓國典籍 . 서울: 지식산업사.

17.

한영우. 2011. (다시찾는) 우리역사 . 서울: 경세원.

18.

옥영정. 2005. 17세기 간행 四書諺解에 대한 종합적 연구 : 간본의 계통과 經書字復刻本의 형태서지적 분석을 중심으로. 서지학연구 , 32: 361-386.

19.

송일기. 2014. 永藥 內府刻本 <四書大全>의 朝鮮 傳來와 流布. 한국문헌정보학회지 , 48(1):97-116.

20.

송일기, 정왕근. 2004. 조선시대에 간행된 干支本 大學의 刊年推定에 관한 연구. 한국도서관·정보학회지 , 35(4): 193-213.

21.

이세동. 2009. 예기(禮記) 의 오경(五經) 편입과 그 의의. 중국어문학 , 5-26.

22.

안현주. 2007. 조선시대 <사서>의 판본 연구 . 박사학위논문, 전남대학교 대학원 문헌정보학과.

23.

염종일. 2005. 朝鮮時代에 刊行된 『春秋』註解의 諸板本에 관한 연구 . 석사학위논문, 중앙대학교 대학원 문헌정보학과.

24.

우진웅. 2006. 조선시대 <맹자>류의 간행과 판본 . 석사학위논문, 경북대학교 대학원 문헌정보학과.

25.

윤봉택. 2007. 제주지방의 조선시대 출판문화에 관한 연구 . 석사학위논문, 전남대학교 대학원 일반대학원 문화재학협동과정.

26.

정왕근. 2003. 朝鮮時代에 刊行된 大學 의 板本에 관한 硏究 . 석사학위논문, 전남대학교 대학원 문헌정보학과.

27.

국사편찬위원회. <http://history.go.kr> [인용 2017. 2. 3].

28.

규장각 한국학연구원. <http://e-kyujanggak.snu.ac.kr> [인용 2017. 1. 5].

29.

한국고전적종합목록시스템, 국립중앙도서관. <http://www.nl.go.kr> [인용 2016. 12. 10].

30.

한국학중앙연구원 한국학전자도서관. <http://lib.aks.ac.kr> [인용 2017. 1. 5].

한국도서관·정보학회지